영동(08:43) -> 추풍령(09:45) / 번호X / 2200 / 62
  출발하기 전 사진 *-_-*

  버스를 기다리고 있다가 한 장. 하수도에 살충제[?] 뿌리시는 것 같았습니다.

  영동에서 하룻밤 묵게 만들었던 문제의[?] 버스. 역시나 번호는 없습니다[...]


추풍령(10:10) -> 김천(10:40) / 11 / 1100 / 30
  추풍령이라고 해서 상당히 높은 곳까지 올라오는 줄 알았는데, 의외로 낮아서 실망; 여튼 내려가는 버스 시간까지 조금 여유가 있었습니다. 덕분에 독서도 하고 기분좋은 아침을 보냈죠.

  버스 정류장 옆에 포도밭이 있더군요. 포도밭을 가까이서 보는 건 처음이라 신나게 구경 :$

  아직 철이 아닌지라 익지 않고 퍼렇더군요. 익었다면 서리를 했을텐데 ㅋㅋ

   정말 따먹고 싶었지 말입니다[...]

  드디어 버스 도착!


김천(11:00) -> 구미(11:42) / 555 / 2200 / 42
  김천 도착. 하지만 버스 정류장이라 별 구경도 못했습니다. ㅜㅜ

  글씨를 써주는 모습.

  어제 땀에 쩔었던 옷을 다시 입게 되어 좀 난감했지만;; 그래도 잘 말리니 냄새도 안나고 입을만 하다고 합니다 :$ 하지만 표정에서 찝찝함이 느껴지네요 ㅋ
 
  구미로 갑시다 !


구미(11:50) -> 왜관(12:40) / 11 / 1900 / 50
  구미라면 유명한 공업도시지요. 그래서 그런지 도시 전체가 깔끔하다는 느낌을 받았습니다. 잘 짜여진 도시라고 할까요? 도로도 깔끔하고 가로수도 잘해놨고.. 마음에 들었습니다 :$

  수출의 탑이라고 하는 것 같습니다[...] 이 날 날씨가 별로 안좋아서 왠지 우울하게 나왔네요;

  한 때 우리나라 수출을 주도한 도시 답군요[...]

  버스 타고 가면서 중화학 공장을 꽤 많이 본 것 같습니다. 공장 느낌이 확 들던데.. 이쁘게 찍고 싶었으나 버스가 너무 빨리 달려서 실패 ㅜㅜ


왜관(13:00) -> 죽전사거리(14:20) / 250 / 2000(현금) / 80
  대구에 들어가기 직전인 왜관. 역시나 종점에서 종점이라 별 구경을 못했습니다. ㅜㅜ 시골틱한 정류장입니다.

  정류장 안에 대기소가 있던데.. 전등이 없어서 엄청 어두컴컴하더군요; 그래서 사람들이 다 나와서 기다리고 있습니다.

  "이제 얼마 안남았다." 란 비장한 각오를 다지고 있는 후배.

  대구로 들어가는 버스가 두 종류가 있는데, 250번은 좌석이고 0번은 시내버스입니다. 0번이 확실히 가격은 싼데 자주 안다니더군요; 5시 25분에 차가 있다는 건 확인했습니다.


죽전사거리(대구)(14:50) -> 용계삼거리(대구)(15:50) / 508 / 950 / 60
  처음에 버스를 잘못 내려서;; 엄하게 버스를 한번 더 타게 되었습니다. 왜관에서 출발한 버스가 중앙로(or 남부시장)까지 가는 것 같았는데, 거기서 내리면 다음 버스(518번)을 바로 타고 하양으로 갈 수 있더군요.


용계삼거리(대구)(16:00) -> 하양(16:30) / 518 / 950 / 30
  잘못 내려서 돈도 더 내고 비도 맞고 ㅜㅜ 우울했습니다;
Posted by 飛烏